|    |  
회원 로그인
회원 가입
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.
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 에 동의합니다.
지방자치24 SNS를 방문해 보세요
지식/정보 사회/생활 교육 행사/축제 문화/예술 가볼만한 곳 영화 & 미디어
사회/생활
HOME  |  사회/생활/문화  | 사회/생활
주정차 위반 꼼짝마, 인천시 버스탑재형 이동단속 실시  
- 3개 노선버스 6대에 단속카메라 설치, 버스전용차로·주정차 위반 단속 -
- 2월말까지 계도기간 거쳐 3월 2일부터 본격 단속, 내년까지 48대로 확대 -
카카오톡 카카오 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주소복사
   지방자치24   작성일 21-01-20 10:05    조회 461    댓글 0  
 

Symbol mark.png

 

○ 인천광역시(시장 박남춘)는 버스탑재형 이동단속시스템 구축을 완료하고, 2월말까지 계도기간을 거쳐 오는 3월부터 본격 단속에 들어간다고 밝혔다.


○ 버스탑재형 이동단속시스템은 노선버스에 단속카메라를 설치해 버스전용차로 및 주·정차 위반 차량을 실시간으로 단속하는 방식이다.


○ 시는 출·퇴근시간 버스정류장 주변 불법 주·정차로 인한 교통 혼잡 해소와 버스의 정시성 확보 및 승객 안전도모를 위해 2020년 주민참여예산사업으로 버스탑재형 이동단속시스템을 도입했다.


○ 우선 시내를 운행하는 버스노선 중 15번(간선), 30번(간선), 45번(간선) 등 3개 노선에 각 2대씩 총 6대의 노선버스에 단속카메라를 설치해 단속을 벌이게 된다.

○ 시는 올해 안으로 노선버스 18대에 단속카메라를 추가 설치하고, 내년에도 24대에 추가 설치해 총 48대로 늘리는 한편, 8개 노선으로 확대해 시내 전 구간에서 단속을 벌일 계획이다.


○ 단속대상은 버스전용차로 및 주·정차 위반이다. 버스전용차로 위반은 출·퇴근시간(07:00~09:00, 17:00~20:00) 버스전용차로에 진입한 차량이며, 주·정차 위반 단속시간은 07:00~21:00다. 다만, 토·일요일과 공휴일에는 단속하지 않는다.


○ 버스전용차로 위반차량에 대해서는 시가 5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하며, 주·정차 위반사항은 관할 군·구로 통보돼 승용차는 4만원, 승합차는 5만원의 과태료를 부과 받게 된다. 어린이보호구역에서 주·정차 위반으로 단속되면 2배의 과태료가 부과된다.


○ 시는 버스탑재형 이동단속 첫 시행에 따른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고, 시민 이해와 참여를 유도하고자 2월 28일까지 계도기간을 운영한 후, 3월 2일부터 본격 단속에 들어갈 예정이다.


○ 박세환 시 교통관리과장은 “향후 시내 전 구간에서 지속적으로 단속을 벌이게 되면 버스 통행속도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”며, “이번 버스탑재형 이동단속 도입은 대중교통 활성화를 위한 시책인 만큼 시민의 적극적인 이해와 동참을 당부드린다”고 말했다.

 



분양 배너.jpg

 


[붙임 자료]

0120-포스터(버스 탑재형 이동단속).png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최신 기사 인기 기사 섹션별 인기기사
지방자치24
독자가 찾아오는 매체
032-566-9061
arnage@nate.com